메뉴 건너뛰기

  
글 수 3,040
  •  

2017년 9월 8일
동정 마리아 탄생 축일

8금 (백) 동정 마리아 탄생 축일       금육
축일 미사, 대영광송, 고유 독서, 복되신 동정 마리아 감사송 “탄생 축 일에 …….”
① 미카 5,1-4ㄱ 또는 로마 8,28-30
㉥ 마태 1,1-16.18-23 또는 1,18-23.
장례 미사 이외의 죽은 이를 위한 미사 금지
축일 시간 전례

 

8 금요일 (백) 동정 마리아 탄생 축일
성경에 동정 마리아의 탄생에 대한 내용은 없다. 그러나 초대 교회 때부터 성모 신심이 계속되면서 동방 교회에서 먼저 이 축일을 지내기 시작하였다. 로마 교회에서는 7세기 무렵부터 이 축일을 지내 오고 있는데, 예루살렘에 세워진 ‘마리아 성당’의 봉헌일(9월 8일)을 동정 마리아의 탄생 축일로 정한 것이다.

 

입당송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탄생을 기뻐하며 경축하세. 정의의 태양, 그리스도 우리 하느님을 그분이 낳으셨네.
<대영광송>

 

본기도
주님, 복되신 동정녀께서 성자를 낳으시어 저희 구원이 시작되었으니, 동정녀 탄생 축일을 지내는 주님의 종인 저희에게, 천상 은총의 선물을 내려 주시어, 길이 참평화를 누리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

 

말씀의 초대
미카 예언자는 베들레헴을 향하여, 나를 위하여 이스라엘을 다스릴 이가 너에게서 나오리라는 주님의 말씀을 전한다(제1독서). 마태오 복음사가는 다윗의 자손이시며 아브라함의 자손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족보를 열거하며, 임마누엘이신 하느님, 예수 그리스도께서 탄생하신 경위를 전한다(복음).

 

제1독서 <해산하는 여인이 아이를 낳을 때까지>
▥ 미카 예언서의 말씀입니다. 5,1-4ㄱ<또는 로마 8,28-30>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1 “너 에프라타의 베들레헴아, 너는 유다 부족들 가운데에서 보잘것없지만, 나를 위하여 이스라엘을 다스릴 이가 너에게서 나오리라. 그의 뿌리는 옛날로, 아득한 시절로 거슬러 올라간다. 2 그러므로 해산하는 여인이 아이를 낳을 때까지, 주님은 그들을 내버려 두리라. 그 뒤에 그의 형제들 가운데 남은 자들이 이스라엘 자손들에게 돌아오리라. 3 그는 주님의 능력에 힘입어, 주 그의 하느님 이름의 위엄에 힘입어 목자로 나서리라.
그러면 그들은 안전하게 살리니, 이제 그가 땅끝까지 위대해질 것이기 때문이다. 4 그리고 그 자신이 평화가 되리라.”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화답송 시편 13(12),6ㄱㄴ.6ㄷ(◎ 이사 61,10ㄱ)
◎ 저는 주님 안에서 크게 기뻐하리이다.
○ 저는 당신 자애에 의지하며, 제 마음 당신 구원으로 기뻐 뛰리이다. ◎
○ 은혜를 베푸신 주님께 노래하리이다. ◎

 

복음 환호송
◎ 알렐루야.
○ 거룩하신 동정 마리아님, 복되시나이다. 정의의 태양, 그리스도 우리 하느님을 낳으셨으니, 온갖 찬미를 마땅히 받으시리이다.
◎ 알렐루야.

 

복음 <그 몸에 잉태된 아기는 성령으로 말미암은 것이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1-16.18-23<또는 1,18-23>
짧은 독서를 할 때에는 < > 부분을 생략한다.
<1 다윗의 자손이시며 아브라함의 자손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족보.
2 아브라함은 이사악을 낳고 이사악은 야곱을 낳았으며 야곱은 유다와 그 형제들을 낳았다. 3 유다는 타마르에게서 페레츠와 제라를 낳고 페레츠는 헤츠론을 낳았으며 헤츠론은 람을 낳았다. 4 람은 암미나답을 낳고 암미나답은 나흐손을 낳았으며 나흐손은 살몬을 낳았다. 5 살몬은 라합에게서 보아즈를 낳고 보아즈는 룻에게서 오벳을 낳았다. 오벳은 이사이를 낳고 6 이사이는 다윗 임금을 낳았다.
다윗은 우리야의 아내에게서 솔로몬을 낳고, 7 솔로몬은 르하브암을 낳았으며 르하브암은 아비야를 낳고 아비야는 아삽을 낳았다. 8 아삽은 여호사팟을 낳고 여호사팟은 여호람을 낳았으며 여호람은 우찌야를 낳았다. 9 우찌야는 요탐을 낳고 요탐은 아하즈를 낳았으며 아하즈는 히즈키야를 낳았다. 10 히즈키야는 므나쎄를 낳고 므나쎄는 아몬을 낳았으며 아몬은 요시야를 낳았다. 11 요시야는 바빌론 유배 때에 여호야킨과 그 동생들을 낳았다.
12 바빌론 유배 뒤에 여호야킨은 스알티엘을 낳고 스알티엘은 즈루빠벨을 낳았다. 13 즈루빠벨은 아비훗을 낳고 아비훗은 엘야킴을 낳았으며 엘야킴은 아조르를 낳았다. 14 아조르는 차독을 낳고 차독은 아킴을 낳았으며 아킴은 엘리웃을 낳았다. 15 엘리웃은 엘아자르를 낳고 엘아자르는 마탄을 낳았으며 마탄은 야곱을 낳았다. 16 야곱은 마리아의 남편 요셉을 낳았는데, 마리아에게서 그리스도라고 불리는 예수님께서 태어나셨다.>
18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이렇게 탄생하셨다. 그분의 어머니 마리아가 요셉과 약혼하였는데, 그들이 같이 살기 전에 마리아가 성령으로 말미암아 잉태한 사실이 드러났다. 19 마리아의 남편 요셉은 의로운 사람이었고 또 마리아의 일을 세상에 드러내고 싶지 않았으므로, 남모르게 마리아와 파혼하기로 작정하였다.
20 요셉이 그렇게 하기로 생각을 굳혔을 때, 꿈에 주님의 천사가 나타나 말하였다. “다윗의 자손 요셉아, 두려워하지 말고 마리아를 아내로 맞아들여라. 그 몸에 잉태된 아기는 성령으로 말미암은 것이다. 21 마리아가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예수라고 하여라. 그분께서 당신 백성을 죄에서 구원하실 것이다.”
22 주님께서 예언자를 통하여 하신 말씀이 이루어지려고 이 모든 일이 일어났다. 곧 23 “보아라, 동정녀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임마누엘이라고 하리라.” 하신 말씀이다. 임마누엘은 번역하면 ‘하느님께서 우리와 함께 계시다.’는 뜻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

 

예물 기도
주님, 동정녀에게서 태어나신 성자께서, 어머니의 순결을 손상하지 않으시고 오히려 거룩하게 하셨으니, 저희가 성자의 인성으로 도움을 받고 죄에서 벗어나, 주님 마음에 드는 제물을 바치게 하소서. 우리 주 …….
<복되신 동정 마리아 감사송: “탄생 축일에 ……”, 168면 참조>

 

영성체송 이사 7,14; 마태 1,21 참조
보라, 동정녀가 아들을 낳으리니, 그 아드님이 당신 백성을 죄에서 구원하시리라.

 

영성체 후 묵상 <그리스도와 일치를 이루는 가운데 잠시 마음속으로 기도합시다.>

 

영성체 후 기도
주님, 이 거룩한 신비로 교회의 힘을 길러 주셨으니, 저희가 온 세상의 희망이며 구원의 서광이신, 동정 마리아의 탄생일을 맞이하여, 더욱 기뻐하게 하소서. 우리 주 …….

 

오늘의 묵상
성경에 성모님의 탄생을 직접 언급한 부분은 없습니다. 다만 예수님의 탄생이 구약에서 이어지는 하느님 구원 역사의 연속이라는 점을 강조하려고 미카 예언자가, 베들레헴에서 해산하는 여인이 아이를 낳고, 그 아이가 위대한 목자로 나서 세상에 평화를 가져올 것임을 선포했을 뿐입니다. 성모님은 이 위대한 예언자로 오실 예수님을 낳을 여인으로 지칭됩니다. 그러나 예수님의 탄생은 우연히 성모님의 태를 빌린 것이 아니라, 하느님의 구원 계획에 철저하게 맞춰져 있다는 점을 고백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는 마태오 복음 저자가 예수님의 족보로부터 복음을 쓰기 시작하면서, 예수님께서 다윗의 후손이자 약속된 메시아이시며, 이방인 여인들을 포함한 역사의 흐름 속에서 하느님의 아들이심을 고백하면서 잘 드러납니다.
마리아가 결혼 전에 임신한 사실을 안 요셉은 태어날 아기 예수님을 족보에 올릴 수는 없었지만, 꿈에 성령으로 말미암은 잉태임을 깨닫게 되고 인간의 역사에 들어오시는 하느님의 섭리를 받아들입니다. 요셉의 의로움은 다만 인격적인 품성만을 말하지 않고, 하느님의 뜻을 자신의 뜻보다 앞세운 종의 모습을 엿볼 수 있게 해 줍니다. 그리하여 ‘동정녀의 잉태와 출산’이라는 놀라운 사건은 다윗 가문에 “하느님께서 우리와 함께 계시다.”는 임마누엘의 신비를 약속해 주는 표징이었습니다.
성모님의 탄생은 이러한 메시아의 탄생을 준비하는 하느님의 섭리였습니다. 평생을 예수님 곁을 지키시면서 이해할 수 없는 순간에는 그 모든 것을 마음에 깊이 새기신 성모님의 탄생을 통해, 우리도 하느님의 뜻 안에서 태어나고 살아가며 생을 마치게 된다는 것을 잊지 맙시다. (송용민 사도 요한 신부)

조회 수 2514
 
 
1508660370.58580000
1508660370.86332200
0.277522